Gemma Bovery

마담 보바리

  • 장르 드라마
  • 상영국가 프랑스
  • 개봉일 2014-08-24
  • 감독 앤 폰테인
  • 등급 청소년 관람불가
  • 주연 젬마 아터튼 (젬마 보바리), 파브리스 루치니 (마르탱 쥬베르), 제이슨 플레밍 (찰스 보바리), 이자벨 칸델리에 (발레리)
  • 포스터

    포스터

  • 예고편

  • 줄거리

    마르탱 쥬베르(파브리스 루치니)은 빵집을 상속받으러 7년 전 노르망디에 돌아와, 그저 지루한 일상을 보내는 50대의 평범한 남편이자 아버지이다. 하지만 마르탱은 젊은 시절부터 소설 ‘마담 보바리’에 푹 빠져 있을 만큼 여전히 20대의 문학적 상상력을 가지고 있는 남자이다.
    마르탱의 지루한 시골 일상에 작은 변화가 생긴다. 젊은 영국인 부부가 마르탱의 이웃으로 이사 온다. 마르탱은 새로운 이웃의 젊은 아내를 처음 본 순간 이상하리만큼 익숙하다. 남편이 자신들을 소개하는 순간, 마르탱은 놀라고 만다.

    “여긴 제 아내 '젬마 보바리'고 전 '찰리'에요.”

    ‘젬마(젬마 아터튼)‘와 ‘찰스 보바리’. 소설 ‘마담 보바리’의 주인공들이 마르탱의 이웃으로 온 것이다. 마르탱은 문학적 상상력을 발휘하고, 관능미 넘치는 젬마는 소설이 아닌 현실의 비극적인 결혼과 로맨스의 주인공으로 다가온다.
    그러던 어느 날, 소설 속 비극이 실제로 시작된다. 산책 중 말벌에 쏘인 젬마를 위해 마르탱이 독을 빼주려고 입을 대려는 순간, 에르베가 나타난다. 젬마와 에르베는 호감을 갖게 되고 결국 밀회를 하게 되고, 그런 두 사람을 마르탱이 훔쳐 보게 된다. 누구보다 소설의 끝을 잘 아는 마르탱은 젬마의 일거수일투족을 살피는데……